Archives
04-17 16:54
Today
4
Total
290,205
관리 메뉴

FILife

킥보드 본문

Humor Life/에디

킥보드

FIL 2008. 5. 8. 10:04
728x90
안령-_-/~ 거만에디다



오늘의 사태를 '한표정'으로 설명하자면


-_-


이거다

자아 그럼 이제 내 이야기를 한번 들어봐~


▶킥보드냐◀


본인이 사는 아파트 단지엔

킥보드를 타는 주먹만한 꼬맹이들이 유난히 많다

언제나 자전거로 귀가-_-하는 본인은

늘 그녀석들 때문에 골머리를 썩기 일쑤다




녀석들은 마치 먹이를 놔두고 몰려드는 파리때처럼

본인의 자전거가 나아가는 앞길에 불쑥불쑥 튀어나와

반응속도가 킥보드보다 상대적으로 느린-_-

본인의 자전거를 히죽히죽 희롱하고 지나간다

언제나 급브레이크(급김민-_-a..?)를 잡게되는 것이다..


"당돌한 녀석들.. -_-"


그러나 난

킥보드를 싫어하지 않는다..



humor 1번 게시판에서 li eddy를 하게되면

본인보다 먼저 글을 썼던(본인도 몰랐던 사실이다-_-;;;;)

◀닥타▶라는 인물이 있는데



갸냘픈(-_-) 여인의 몸으로 모든것에 도전정신이 투철하여

본인에게 펌프를 알려준 스승 역시 그녀이다

(나중에 닥타 씨리즈를 올릴테니 그 인물이 누구인지는 너무 의아해해라-_-)

본인이 킥보드를 처음 접하도록 해준것 역시 그녀였다

.....

(화면 흐려지면서.. 쫌 있다가 밝아진다.. 아마도 회상을 하려나보다..-_-)
.....


어느 화창한 일요일..

집 앞에서 홀로 쭈그려 앉아

킥보드를 타며 노는 꼬맹이들에게


에디 : 나도 좀 타보쟈.. 이쁜이들아.. 으응..?

파리들 : (쌩~~~~~~~) ~~~~~~~~~~~( ( ( ( -_-)_-)_-)

에디 : ... -_-


이런 조잡한 행위를 약 4분에 한번씩 하고있는 본인을
그녀는 지나칠 수 없었나보다..


닥타 : 에헤헤헤.. 꼬맹이들한테 희롱당하고 자빠졌냐(-_-)

생긴건 꼭 희여멀건한 순딩이같이 생겨가꾸..

### 본인을 이렇게 표현한건 그녀가 처음이다-_-###

일루와라~ 덥썩



### 그녀의 윗 대사로 볼 때,

이제 그녀가 쓴 "화장실 사건"이라는 글이
얼마나 내숭속에 씌여진 글인지는 니네들 스스로 판단하길 바란다-_-
본인의 추측하건데 아마도 그 고구마는
그녀가 손으로 집어던져 버렸을것이다-_-


에디 : 뉘.. 뉘시오..?


대사가 끝나기도 전 난 이미 뒷덜미를 잡힌채로 질질 끌려가고 있었던걸로 기억한다
...............

-_-



.....


오늘 저녁 역시..

본인은 자전거를 타고 귀가중에

날파리들을 지나쳐야했다..


그런데 음..? 어두 컴컴한 저쪽 수풀 구석에

뭔가 반짝이는 물체를 보았다

이미 날이 어둑어둑해져 자세히는 볼 수 없었지만

직감적으로 그것이 킥보드라는것쯤은 이미

본인의 날카로운 눈으로 간파했다


'흐음.. '


황급히 순진한 표정을 짓고 슬그머니 눈치를 살폈다...

(" ) ( ") 쓰윽..

그리고는 순식간에 한손엔 그 킥보드를 잡고

한손으로 자전거를 운전하여

단숨에 집에 와버렸다-_-∨


드디어...


나에게도 킥보드가 생겼다는 생각에
격한 감정이 우러나와 눈물이 나오려 했다..-_-
그리고는..
애써 울음을 참으며-_- 눈물을 쓰윽 훔치고
그 킥보들르 보는순간..

참았던 눈물이 주르륵...

그 눈물을 본인 스스로 막기엔 역부족이었다..


그 킥보드..







뒷바퀴 두개짜리 모델이었다....




-_-



### 본인이 느낀 실망감은 홀로 감당하기엔 너무도 가슴아픈 일이었다..

8층에서 그냥 아래 잔디수풀로 던졌다-_-

그것이 왜 그 수풀에 있었는지 알게되었다-_-

2시간 전 일이다-_-




또보게 될것이다, 안령-_-/~< li eddy >~

'Humor Life > 에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전화좀 잘해봐-_-  (0) 2008.05.08
신효범-세상은  (0) 2008.05.08
킥보드  (0) 2008.05.08
엽기적 표정을 알려주께  (0) 2008.05.08
쪼잔대회 <라면>  (0) 2008.05.08
타샤니-경고  (0) 2008.05.08
0 Comments
댓글쓰기 폼